제2088호   2024.02.25
사순 제2주일
오늘 방문자수 : 39
아이디  
비밀번호  
회원가입  |  아이디/비밀번호찾기
본당안내단체소개본당소식자료실나눔공간
나눔공간
사진, 글, 기도지향을 나누는 공간입니다
사진갤러리기도해주세요

[ 한 사람의 생명 ]
작성자 김준(그레고리오)
작성일시 2018-10-29 20:52:03
+ 찬미예수님
하느님의 창조사업을 원상회복하기 위하여,
우리 천주교인은 세상에서 빛과 소금이 되어야 할 것입니다.
함께 기도바랍니다 . .


안녕하십니까?
"생명교육"을 위한 사이트 운영자 '한사람의생명'입니다.
낙태 관련하여, 올바른 결정에 도움을 드리고자 안타까운 마음에 글을 올립니다.
세상에는 아이가 없다 말들이 많지만, 한편으로는 1년에 120만명 ~ 150만명의 아이들이 낙태로 죽어가고 있습니다.
한 명의 아이가 태어날 때 3,4명의 아이들이 낙태로 죽어가고 있습니다. 안타까운 일입니다.

"인간은 잉태되는 그 순간부터 '한 사람의 생명'으로 인정되고 존중되어야 합니다."
어머니가 자기 자식을 죽이는 경우는 없습니다.
더더욱 안타까운 것은, 엄마 아빠가 자기 뱃속의 아이가 그렇게 처참하게 죽어간다는 사실을 모른다는 것입니다.
그 아이는 어머니 소유가 아닙니다. 뱃속의 그 아이는,
잉태되는 그 순간부터 '한 인격'으로 인정되고 존중되어야 할 우리들과 똑 같은 소중한 '한생명'입니다.

갓난 아이와 뱃속의 아이, 무엇이 차이입니까?
보이지 않는 뱃속의 아이도 똑 같은 소중한 '한 생명'입니다.
뱃속의 한달된 아이와 열달된 아이의 차이는 무엇입니까?
하나입니다. 똑 같은 소중한 '한 사람의 생명'입니다.

올바른 입법, 정책결정을 하기 위해서는, 낙태에 대한 진실을 정확히 아셔야 할 것입니다.
"작은한생명의진실" www.openlife.info 통해서,
'낙태의진실'을 분명하게 아시고 올바른 입법, 정책결정을 하여야 할 것입니다. ( 시간은 8분 정도입니다. )

원하지 않는 임신을 한 경우, 입양도 축복일 것입니다!
전남 해남군의 경우같이, 정부의 대폭적인 경제적지원도 필요할 것입니다.
임신으로 인한 경력단절 현상도 사회적으로 없어야 할 것입니다.
이러한 지원입법, 지원정책쪽으로 방향을 잡아야 할 것입니다.

올바르지 못한 '죽음의 결정'으로 인해서,
우리들과 똑 같은 소중한 '한 사람의 생명'이 낙태로 처참하게 죽어간다는 사실을 정확히 아시고,
인명경시풍조 및 인간존엄성과 생명사랑에 대한, 사회 전반에 걸쳐 좋지 않은 영향이 미칠 것입니다.
부디, 올바른 '생명의 결정'을 할 수 있도록, 함께 +2 공유바랍니다 . .
고맙습니다

www.onelife10.org 운영자 한사람의생명



알렐루야 아멘



가까운 교우분들과 함께 +2 공유바랍니다.
평화를 빕니다

김준(그레고리오)   작성일 11/27 15시 
+
태아의 수호자
과달루페 성모님
저희를 위하여 빌어주소서
아멘
김준(그레고리오)   작성일 11/27 15시 
+
함께 기도바랍니다 . .
김준(그레고리오)   작성일 11/27 15시 
+
함께 +2 공유바랍니다 . .
 
번호 자료명 작성자 날짜
265 광주본당 주일학교 관계자 여러분들! 미사가 경건할 수 있도록 해주세요 2024-02-18
264 나 오늘 여성 주차장에 주차 했는데 조지훈 2022-11-04
263 신부님의 자리는 어떤 자리인가요? 익명(마리아) 2022-11-02
262 여자 cpr 해줬다가 고소당해서 합의금 800 내고 인생 망한 블라인....blind 조지훈 2022-10-31
261 속보)게임위 혈세 50억 의혹 폭로.jpg 조지훈 2022-10-26
260 블랙아담 호크맨 디자인은 명백한 표절이다.jpg 조지훈 2022-10-21
259 엘베 안에서 똥싸는거 직관함 조지훈 2022-10-20
258 [ 청와대 청원글 ] 동의 부탁드립니다 . .  (1) 김준(그레고리오) 2020-11-27
257 미사 중단 연기 공지 김효정(데레사) 2020-09-05
256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한 미사 중단  (1) 김효정(데레사) 2020-08-29
255 마태 25장의 슬기로운 다섯 처녀와 같이 늘 깨어 있을때 입니다! 박종철(안토니오) 2020-03-21
254 너는 또 다른 나 윤기철(윤기철베드로) 2019-10-25
253 [ 한 사람의 생명 ]  (3) 김준(그레고리오) 2018-10-29
252 광주성당 예비신자로써 하느님이 도와주셔서 SK하이닉스에 합격했습니다. 이은윤 2018-07-02
251 나에게 힘을 주소서 이승현(헬레나) 2018-04-06
250 예비신자  (2) 이재연 2018-03-15
249 주임신부님 면담  (1) 이승현헬레나 2018-01-10
248 도움좀 받을수 있나요  (1) 김명석(테오도로) 2017-12-31
247 가경자 최양업 토마스 사제님의 기적을 보여 주소서 손재수(실베스텔) 2017-12-27
246 가경자 최양업 토마스 사제님의 기적을 보여 주소서 손재수(실베스텔) 2017-12-01
12345678910